UPDATED. 2021-12-06 17:45 (월)
웹케시, 3분기 누적 매출·영업 이익 역대 최대치…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영업 이익 36.9% 증가
웹케시, 3분기 누적 매출·영업 이익 역대 최대치…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영업 이익 36.9% 증가
  • 택스앤타임즈(taxNtimes)
  • 승인 2021.11.17 10: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1년 누적 매출 605억원, 영업 이익 129억원…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매출 21.1%, 영업 이익 36.9% 늘어
2021년 3분기 매출 210억원, 영업 이익 47억원…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매출 및 영업 이익 각 17% 이상 증가
‘위드 코로나’로 중소·소기업 경기 회복 예상… AI경리나라 출시와 함께 매출 성장 본격화 기대

출처: 웹케시 (코스닥 053580)
웹케시의 2021년 3분기 영업 이익은 47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약 17% 증가했다
웹케시의 2021년 3분기 영업 이익은 47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약 17% 증가했다

서울--(뉴스와이어) 2021년 11월 11일 -- B2B 금융 핀테크 기업 웹케시(대표 강원주)는 2021년도 3분기 실적을 공시했다고 11일 밝혔다.

웹케시의 2021년도 3분기 매출은 210억원, 영업 이익은 47억원을 달성했다.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각각 17.3%, 17.1% 증가한 수치다.

2021년 누적 실적은 매출 605억원, 영업 이익 129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매출은 21.1%, 영업 이익은 36.9% 증가했다.

웹케시의 이번 실적은 3분기 누적 매출 역대 최고 수치로, 코로나19 상황에도 탄탄한 성장세를 유지하고 있다. 웹케시는 ‘위드 코로나’ 대응을 위해 세무사 채널과 협업해 ‘위멤버스클럽(We Members Club)’을 운영하고 있으며, ‘KT 클라우드 경리나라’ 출시를 통한 KT와 협업 등 마케팅을 강화하고 있다.

특히 위드 코로나로 중소기업 및 소기업의 경기 회복이 예상돼 중소·소기업 자금 관리 솔루션 ‘경리나라’의 매출 성장도 기대된다. 한편 웹케시는 기존 상품인 경리나라에 AI 비서 기능을 탑재한 ‘AI경리나라’를 새롭게 출시한 바 있다.

AI경리나라는 중소기업의 매출·매입 내역 및 입출금 내역 분류에 대한 빅데이터를 딥러닝한 인공지능(AI) 비서를 통해 용도와 계정 과목을 자동으로 추천·분류해준다. AI경리나라로 수작업 전표 입력이 사라지고, 오랜 시간 걸려야 마칠 수 있던 손익 보고 업무 등을 1분이면 처리할 수 있게 됐다.

강원주 웹케시 대표는 “위드 코로나 시작 시점에서 웹케시가 3분기 누적 영업 이익 최대치를 달성한 것은 주목할 만한 성과”라며 “코로나19로 침체한 중소기업 시장의 경기 회복세가 기대되는 만큼 AI경리나라의 매출 성장을 내다보고 있다”고 말했다.

웹케시 개요

웹케시(대표 강원주)는 IMF 이전 부산, 경남 지역을 연고로 전자 금융을 선도하던 동남은행 출신들이 설립한 핀테크 전문 기업으로, 1999년 설립 이후 20년간 국내 최고 기술 및 전문 인력을 바탕으로 비즈니스 소프트웨어(SW) 분야의 혁신을 이뤄오고 있다. 웹케시는 설립 후 지금까지 다양한 혁신 기술과 서비스를 선보여왔다. 2000년 편의점 ATM 및 가상 계좌 서비스, 2001년 국내 최초 기업 전용 인터넷 뱅킹, 2004년 자금관리서비스(CMS) 등은 현재 보편화한 기업 금융 서비스로 자리 잡았다. 그뿐만 아니라 업계 최초로 B2B 핀테크 연구 센터를 설립해 사례 조사, 비즈니스 상품 개발 및 확산, 금융 기관 대상 핀테크 전략 수립 컨설팅 등 분야 전반에 걸친 연구 및 컨설팅 업무를 수행하며 B2B 핀테크 사업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웹케시의 대표적인 서비스인 CMS는 초대기업부터 공공기관, 대기업, 중소기업까지 특화해 있으며 기존에 마땅한 SW가 없던 소기업용 경리 전문 SW ‘경리나라’를 출시해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또 글로벌 시장 진출을 위해 중국, 캄보디아, 일본에 3개의 현지 법인을 운영하고 있다.

웹사이트: http://www.webcash.co.kr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용 안내 

 

출처 뉴스와이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명칭 : 주식회사 세무티브이
  • 대표자명 : 김영지
  • 등록번호 : 서울 아 05448
  • 등록일자 : 2018-10-23
  • 제호 : 택스앤타임즈
  • 발행인 : 김영지
  • 편집인(편집국장) : 김영지
  • 발행소(주소) : 서울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70, 705호 (대륭테크노타운19차)
  • 발행일자 : 2018-10-23
  • 주사무소 또는 발행소 전화번호 : 1661-1411(FAX. 02-3289-6874)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영지
  • 택스앤타임즈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택스앤타임즈.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dasx@daum.net
ND소프트